Tish Hinojosa - Donde Voy (Where I Go)

텍사스 독립 전쟁 당시의 알라모(Alamo) 요새 유적으로 유명한 미국 텍사스(Texas)주 샌안토니오(San Antonio)의 멕시코계 이민 가정에서 13남매 중 막내(?)로 태어난 포크 가수 '티시 이노호사(본명: Leticia Hinojosa)'는 일을 하면서도 늘 라디오를 즐겨 듣던 부모의 영향으로 어릴때 부터 음악과 늘 함께 하는 성장기를 보내게 된다.

그녀의 부모는 멕시코의 라디오 방송을 통해 흘러 나오는 멕시코의 전통 민요들을 좋아했기에 티시 이노호사도 그런 부모의 영향으로 멕시코의 전통 음악을 즐겨 듣게 되면서 많은 영향을 받게 된다. 티시 이노호사는 멕시코의 전통 음악 외에도 1960년대 당시에 유행하고 있던 팝과 포크 음악 그리고 컨트리와 록 음악까지 즐겨 들으며 자연스럽게 음악에 빠져 들게 되었다.

성장하여 십대가 되면서 부터는 본격적으로 가수가 되기 위한 준비로 기타를 배우기 시작하였으며 이 즈음 부터 지역의 클럽과 커피하우스의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기 시작하였다. 당시 티시 이노호사는 무대에서 스페인어로 노래를 부르고는 했는데 후일 정식으로 음반 데뷔를 하면서 부터는 영어와 스페인어 두가지 언어로 된 음반들을 발표하면서 가수 활동을 하게 된다.

1979년이 되자 티시 이노호사는 가수가 되기 위한 꿈 하나를 가지고 고향인 텍사스주의 샌안토니오를 떠나 뉴멕시코(New Mexico)주의 타우스(Taos)로 향하게 된다. 타우스에 도착한 티시 이노호사는 컨트리 가수 '마이클 마틴 머피(Michael Martin Murphey)'의 공연에서 백보컬을 담당하며 가수가 되기 위한 여정을 시작하게 된다. 이 당시 부터 티시 이노호사는 시간나는대로 라틴팝 음악들을 녹음하고는 하였는데 이렇게 녹음한 곡들을 모아서 1987년에 자주제작 카세트 테이프로 발표하게 된다.

1983년에는 타우스를 떠나 내슈빌(Nashville)로 활동 지역을 옮겼으며 내슈빌에서 결혼하여 두 아이의 엄마가 된 후 1985년에 뉴멕시코로 돌아오게 된다. 1986년에는 컨트리 싱글 'I'll Pull You Through'를 발표하여 빌보드 컨트리 싱글 차트에서 80위 까지 진출시켰으며 이듬해인 1987년에는 그동안 녹음해두었던 곡들을 모아서 자주 제작 카세트 테이프 'Taos to Tennessee'를 발표하였다.

티시 이노호사는 자주 제작으로 데뷔 음반을 발표하기는 하였지만 좀더 원활한 활동과 대형 음반사를 통한 데뷔를 모색하기 위해서 텍사스주의 주도인 오스틴(Austin)으로 거주지를 옮기게 된다. 그녀의 이러한 노력은 결국 결실을 맺어 마침내 1988년에 'A&M 음반사(A&M Records)'와 음반 계약에 성공하게 된다. 1989년, 티시 이노호사의 대형 음반사를 통한 공식 첫번째 음반인 'Homeland'가 A&M 음반사를 통해서 발표되었다.

이 음반에는 우리나라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구슬픈 멜로디의 'Donde Voy'가 수록되어 있는데 이 곡은 아메리칸 드림(American Dream)을 꿈꾸며 멕시코에서 불법으로 미국 국경을 넘기 위해 밀입국을 시도하는 불법 이민자가 겪고 있는 고달픈 일상이 고향에 두고 온 사랑하는 이를 그리워 하는 애절한 마음과 겹쳐지는 가슴 아픈 내용으로 되어 있어 듣는 이의 눈물 샘을 자극하고 있는 슬픈 곡이다.


티시 이노호사 (Tish Hinojosa) : 1955년 12월 6일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출생

갈래 : 포크(Folk), 텍스멕스(Tex-Mex), 컨트리(Country), 팝(Pop)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mundotish.com/
Donde Voy 감상하기 : http://youtu.be/DxREO3JyVNU / http://www.divshare.com/download/13773105-d41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