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nk Floyd - Wish You Were Here

핑크 플로이드 (Pink Floyd) : 영국 런던에서 1965년 결성
데이비드 길모어 (David Gilmour, 기타, 보컬) : 1946년 3월 6일 영국 케임브리지(Cambridge) 출생
로저 워터스 (Roger Waters, 베이스) : 1943년 9월 6일 영국 서리(Surrey)주 레더헤드(Leatherhead) 출생
리처드 라이트 (Richard Wright, 키보드) : 1943년 7월 28일 영국 미들섹스 출생, 2008년 9월 15일 사망
닉 메이슨 (Nick Mason, 드럼) : 1944년 1월 27일 영국 버밍엄(Birmingham) 에지바스턴(Edgbaston) 출생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사이키델릭 록(Psychedelic Rock), 아트 록(Art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pinkfloyd.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AYi6aVSLpQE / http://www.divshare.com/download/15189517-12b

Pink Floyd - Wish You Were Here (1975)
1. Shine On You Crazy Diamond (Part 1-5) (13:30) : http://youtu.be/TQYaVb4px7U
2. Welcome To The Machine (7:26) : http://youtu.be/9FRuMdJLB18
3. Have A Cigar (5:08) : http://youtu.be/wP8q0kfnhn8
4. Wish You Were Here (5:40) : http://youtu.be/AYi6aVSLpQE
5. Shine On You Crazy Diamond (Parts 6-9) (12:22) : http://youtu.be/_blDagzbcJk

데이비드 길모어 : 보컬, 기타, 랩 스틸 기타(Lap Steel Guitar), 키보드, 음향 효과
로저 워터스 : 보컬, 베이스, VCS3(휴대용 음향 합성기), 음향 효과
리처드 라이트 : 키보드, VCS3, 클라비넷(Clavinet), 보조 보컬
닉 메이슨 : 드럼, 퍼커션, 음향 효과
로이 하퍼 (Roy Harper) : 보컬 (Have a Cigar)
딕 패리 (Dick Parry) : 색소폰 (Shine On You Crazy Diamond)
베네타 필즈 (Vanetta Fields) : 보조 보컬
칼리나 윌리엄스 (Carlena Williams) : 보조 보컬
힙그노시스 (Hipgnosis) : 표지 디자인, 사진
핑크 플로이드 : 제작 (Producer)

현란한 사이키델릭 록과의 이별을 선언한 작품 'The Dark Side Of The Moon'을 1973년에 발표한 '핑크 플로이드'는 이 음반으로 밴드 최고의 시기를 맞이하게 된다. 엄청난 상업적 성공과 함께 특수 효과와 음향 효과를 총동원하여 연일 매진 행진을 벌여 나가며 진행된 핑크 플로이드의 환상적인 유럽 순회 공연은 밴드의 명성을 더욱 높여 주는 계기가 되었으며 핑크 플로이드를 가장 인기있는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로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하였던 것이다.

핑크 플로이드는 1973년에 시작된 'The Dark Side Of The Moon' 음반의 순회 공연이 중반기에 접어들 무렵인 1974년에 새로 작곡한 신곡 세곡을 공연에서 선보이게 되는데 후일 'Animals' 음반에 'Sheep'이라는 제목으로 수록되는 'Raving and Drooling'과 역시 'Animals' 음반에 'Dogs'라는 제목으로 수록되는 'You Gotta Be Crazy', 그리고 'Shine On You Crazy Diamond'가 바로 그 주인공들이었다. 그리고 이 곡들 가운데 'Shine On You Crazy Diamond'를 주축으로 한 새 음반의 녹음 작업이 시작된 것은 1975년 1월이었다.

유럽 순회 공연 당시에 얻은 영감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곡들과 함께 런던의 애비로드 스튜디오(Abbey Road Studios)로 들어간 핑크 플로이드는 새 음반의 작업을 '시드 베렛(Syd Barrett)'이 멤버들과 함께 했던 핑크 플로이드의 두번째 음반 'A Saucerful of Secrets'에 기초하여 제작하기로 결정하게 된다. 2006년 기준으로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음반이기도 한 'The Dark Side Of The Moon' 음반으로 부와 명예를 축적한 핑크 플로이드였지만 강력한 실험정신으로 무장되어 있던 초기의 음악 정신으로 돌아 가기로 결정한 것이다.

1월 부터 시작된 새 음반 작업은 7월이 되어서야 마무리가 되었다. '부재(Absence)'를 주제로 하여 시드 베렛에게 헌정하는 형식으로 제작된 핑크 플로이드의 새 음반은 'Wish You Were Here'라는 제목으로 1975년 9월 12일에 발표가 되었다. 'Wish You Were Here' 음반은 원래는 한곡으로 녹음되었다가 로저 워터스의 아이디어에 의해서 두 부분으로 나누어져 수록된 대곡이자 명곡인 'Shine On You Crazy Diamond'의 첫번째 부분으로 시작하는데 첫 곡에서 부터 블루스 색채가 짙어진 핑크 플로이드의 변화와 새로운 진화가 시작되고 있음을 감지할 수 있다.

기계음을 삽입하여 효과를 보고 있는 곡으로 음악 산업이 인간성 부재로 치달아 가고 있는 모습을 정면으로 비판하고 있는 곡인 'Welcome To The Machine'을 지나면 영국의 포크 가수 '로이 하퍼'를 초빙하여 보컬을 맡긴 블루스 록인 'Have A Cigar'가 등장하는데 이 곡도 대단히 인상적인 분위기의 곡이다. 그리고 이 음반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곡이자 음반의 타이틀 곡인 'Wish You Were Here'는 시드 베렛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은 곡으로 곡에서 느껴지는 쓸쓸한 분위기가 압도적인 곡이다.

명곡 'Shine On You Crazy Diamond'의 후반부로 음반을 마무리 하는 'Wish You Were Here' 음반은 영국의 앨범 차트와 미국의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여 'The Dark Side Of The Moon'의 성공을 이어 갔다. 참고로 'Shine On You Crazy Diamond'의 녹음 당시 시드 베렛과 연관된 일화 하나가 전해지고 있는데 그 일화를 소개해 보면 'Shine On You Crazy Diamond'의 막바지 녹음 작업 당시 중년의 뚱뚱한 대머리 남자 하나가 'Shine On You Crazy Diamond'가 흐르는 녹음실의 복도에 나타났다고 한다.

1975년 6월 5일의 일로 핑크 플로이드의 멤버들 누구도 처음에는 이 뚱뚱한 대머리의 남자를 알아보지 못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EMI의 직원인줄 알았던 그 남자는 다름아닌 시드 베렛이었다고 한다. 너무도 변해버린 모습으로 잠시 들렀던 시드 베렛과 핑크 플로이드 멤버들간의 칠년만의 만남은 그렇게 이루어졌다.

그리고 핑크 플로이드 멤버들에게 안타까움으로 남은 이 짧은 만남 이후 시드 베렛이 사망한 2006년 7월 7일 까지 핑크 플로이드 멤버들 누구도 시드 베렛을 두번 다시 볼 수 없었다고 한다. 그래서일까? 핑크 플로이드는 'Wish You Were Here'에서 듣는 이에게 가슴 아픈 쓸쓸함을 함께 들려 주고 있는 것 같다.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e Beatles - Please Please Me  (0) 2011.07.05
King Crimson - In The Wake Of Poseidon  (0) 2011.06.30
Pink Floyd - Wish You Were Here  (0) 2011.06.28
Yes - Fragile  (0) 2011.06.23
Ruphus - New Born Day  (0) 2011.06.21
Light Of Darkness - Light Of Darkness  (0) 2011.06.16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