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ng Crimson - Starless And Bible Black

킹 크림슨 (King Crimson) : 영국 런던에서 1969년 결성
로버트 프립 (Robert Fripp, 기타) : 1946년 5월 16일 영국 도싯 주 윔본민스터 출생
존 웨튼 (John Wetton, 보컬, 베이스) : 1949년 6월 12일 영국 더비셔(Derbyshire) 주 더비(Derby) 출생
빌 브루포드 (Bill Bruford, 드럼) : 1949년 5월 17일 영국 켄트(Kent) 주 세븐옥스(Sevenoaks) 출생
데이빗 크로스 (David Cross, 바이올린) : 1949년 4월 23일 영국 플리머스(Plymouth) 출생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아트 록(Art Rock), 앨범 록(Album Rock)
관련 웹 사이트 : http://www.dgmlive.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fGiOYVG2jBQ / http://www.divshare.com/download/15709182-379

King Crimson - Starless And Bible Black (1974)
1. The Great Deceiver (4:03) : http://youtu.be/OQAP4Ywvmxo
2. Lament (4:05) : http://youtu.be/1rADM31VY5s
3. We'll Let You Know (3:41) : http://youtu.be/lnmjpDvfgTA
4. The Night Watch (4:39) : http://youtu.be/fGiOYVG2jBQ
5. Trio (5:39) : http://youtu.be/UeZKZ-rzhnI
6. The Mincer (4:08) : http://youtu.be/h84QNbkS-YE
7. Starless And Bible Black (9:10) : http://youtu.be/ou7AF6jQWro
8. Fracture (11:11) : http://youtu.be/CihEJ9RYMck

로버트 프립 : 기타, 멜로트론(Mellotron), 장치
존 웨튼 : 보컬, 베이스
빌 브루포드 : 드럼, 퍼커션
데이빗 크로스 : 바이올린, 비올라, 키보드

리차드 파머 제임스 (Richard Palmer-James) : 작사
톰 필립스 (Tom Phillips) : 표지 디자인
제작 : 킹 크림슨

해를 품은 달의 모습을 표지에 등장시켰던 1973년 음반 'Larks' Tongues In Aspic' 발표 이후 킹 크림슨은 음반 활동의 일환으로 순회 공연을 준비하게 된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스코틀랜드 출신의 퍼커션 주자 '제이미 뮤어(Jamie Muir)'가 종교적인 수행을 이유로 킹 크림슨에서의 탈퇴를 선언하게 된다. 결국 킹 크림슨은 제이미 뮤어를 제외한 4인조의 구성으로 영국 공연을 시작으로 하여 유럽을 거쳐 미국에 이르는 'Larks' Tongues In Aspic' 순회 공연을 진행해야 했다.

빌 브루포드는 제이미 뮤어가 담당했던 퍼커션 까지 도맡아 순회 공연을 진행했지만 별다른 문제점은 도출되지 않았다. 그러나 'Larks' Tongues In Aspic' 음반의 너무도 정적인 연주 방식이 공연에서 문제로 드러나기 시작했다. 뜨거운 공연장의 열기를 원했던 관중과는 너무도 상반되는 감상 위주의 지적인 킹 크림슨의 음악들이 관중들에게 지루함을 선사해 버렸던 것이다. 이로 인해 평론가들로 부터 혹평을 들어야 했으며 공연 내내 이어지는 관중들의 소란을 참고 견뎌야 했다.

우여곡절을 겪으며 다섯번째 음반 'Larks' Tongues In Aspic'의 순회 공연을 마무리한 킹 크림슨은 1974년 1월에 새 음반의 녹음을 위해서 다시 녹음실로 향하게 된다. 그리고 그로부터 약 두달 후인 1974년 3월 29일에 킹 크림슨의 새 음반이 'Starless And Bible Black'이라는 제목을 달고 발매가 되었다.

킹 크림슨의 여섯번째 음반인 'Starless And Bible Black' 음반에는 총 여덟곡이 수록되었는데 이 가운데 헤비메탈 기타 리프를 채용하여 강력한 연주를 들려주는 첫번째 트랙인 'The Great Deceiver'와 아름다운 멜로트론 음향이 흐르는 두번째 트랙 'Lament'만 새롭게 녹음된 곡들이며 나머지 곡들은 지난번 'Larks' Tongues In Aspic' 음반의 순회 공연장에서 신곡으로 소개가 되었던 곡들을 다듬어 수록하였다.

스코틀랜드 남서부의 항구 도시인 글래스고(Glasgow)에서의 실황을 담고 있는 연주곡 'We'll Let You Know'에서는 로버트 프립의 멋진 기타 연주가 곡을 주도하고 있다. 이어지는 곡은 인트로 부분의 연주만 네덜란드 암스테르담(Amsterdam)에서 있었던 공연에서 가져 오고 곡의 나머지 부분은 녹음실에서 녹음한 'The Night Watch'로 이 곡은 데뷔 음반의 'Epitaph'에서 부터 시작된 킹 크림슨의 서정미가 그대로 이어지고 있는 곡이다. 즉 ''Epitaph'으로 시작하여 'Larks' Tongues In Aspic' 음반의 'Exiles'로 이어졌던 서정미가 'The Night Watch'로 연계되고 있는 것이다.

역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실황에서 가져온 음원인 'Trio'는 대단히 아름다운 멜로디로 진행되는데 네번째 음반인 ' Islands'를 떠올리게 하는 곡이다. 이어지는 곡 'The Mincer'는 스위스의 취리히(Zurich)에서 있있던 실황 음원으로 곡의 후반부에 등장하는 존 웨튼의 목소리는 녹음실에서 오버더빙으로 새로 삽입한 것이다. 이 곡을 듣다보면 갑작스럽게 곡이 끝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는데 이는 아마도 청중들의 소리가 삽입된 부분을 자르는 과정에서 발생한 것이 아닌가 여겨진다.

'The Mincer'가 흐르고 나면 이 음반의 백미라고 할 수 있는 두곡의 대곡이 등장한다. 전위적인 연주 방식을 택한 이 두곡이 바로 여섯번째 음반인 'Starless And Bible Black'의 성격을 대변하는 곡이라 할 수 있는데 다섯번째 음반인 'Larks' Tongues In Aspic' 보다 좀더 아방가르드적인 연주를 들려주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해를 품은 달로 표현되었던 정과 동의 지난 음반과 달리 여섯번째 음반인 'Starless And Bible Black'은 태양에 의해 달의 색채가 완전히 잠식당했음을 음악으로 표현하고 있는 것이다.

킹 크림슨의 여섯번째 음반 'Starless And Bible Black'에 수록된 실황 음원들은 현장의 소리들이 모두 제거 되어 있다. 이는 아마도 순회 공연 당시에 로버트 프립이 느꼈던 불쾌감이 음반에 반영되었던 것이거나 혹은 새로운 실험의 일환이었을지도 모른다. 분명한 것은 이 음반으로 로버트 프립은 그동안 자신이 실험해왔던 음악적 완성에 한걸음 다가서게 되었다는 것이다. 참고로 'Starless And Bible Black' 음반에 수록된 실황 음원들 중에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음원들은 1973년 10월에 있었던 공연에서 가져온 것들이다.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Yes - Relayer  (0) 2011.09.20
Creedence Clearwater Revival - Green River  (0) 2011.09.15
King Crimson - Starless And Bible Black  (0) 2011.09.13
Pink Floyd - The Final Cut  (0) 2011.09.06
The Beatles - Beatles For Sale  (0) 2011.08.31
Yes - Tales From Topographic Oceans  (0) 2011.08.25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