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s - Nobody Knows

페이시스 (Faces) : 영국 런던에서 1969년 결성
로드 스튜어트 (Rod Stewart, 보컬) : 1945년 1월 10일 영국 런던 출생
로니 우드 (Ronnie Wood, 기타) : 1947년 6월 1일 영국 힐링던(Hillingdon) 출생
로니 레인 (Ronnie Lane, 베이스) : 1946년 4월 1일 영국 런던 출생, 1997년 6월 4일 사망
이언 맥클라겐 (Ian McLagan, 키보드) : 1945년 5월 12일 영국 하운슬로우(Hounslow) 출생
케니 존스 (Kenney Jones, 드럼) : 1948년 9월 16일 영국 런던 출생

갈래 : 록(Rock), 블루스 록(Blues Rock), 앨범 록(Album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the-faces.com/
노래 감상하기 : http://youtu.be/6cLK7Ou_GWA / http://wivern.music.listen/

'스티브 메리어트(Steve Marriott, 보컬)'와 '로니 레인(본명: Ronald Frederick Lane)'이 주축이 되어 1965년에 영국 런던에서 결성되었던 록 밴드 '스몰 페이시스(Small Faces)'는 리듬 앤 블루스 지향의 밴드로 1966년에 발표했던 싱글 'Sha-La-La-La-Lee'와 'All or Nothing'을 영국 싱글 차트에서 각각 3위와 1위에 올려 놓는 등 다수의 히트 곡을 탄생시키며 활발하게 활동했던 밴드이다.

하지만 밴드의 보컬을 담당했던 스티브 메리어트가 '험블 파이(Humble Pie)'라는 새로운 밴드를 결성하기 위해 1968년 말에 스몰 페이시스에서 탈퇴하자 밴드는 해체의 위기에 내몰리게 된다. 이에 로니 레인을 비롯한 스몰 페이시스의 잔여 멤버들은 '제프 벡 그룹(The Jeff Beck Group)'에서 활동하다 제프 벡 그룹이 해산하자 솔로 활동 등을 하고 있던 제프 벡 그룹의 두 사람을 밴드에 가입시키고 새 출발을 하게 되는데 그 두 사람이 바로 '로니 우드(본명: Ronald David Wood)'와 로드 스튜어트(본명: Roderick David Stewart)'였다.

제프 벡 그룹에서 탁월한 연주 능력과 보컬 능력을 발휘했던 두 사람의 가입으로 전화위복이 된 밴드는 새 출발을 기념하며 밴드의 이름도 '콰이어트 멜론(Quiet Melon)'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바꾸었다. 하지만 이 이름은 몇달이 지나지 않아서 사라져 버리고 대신 이전 밴드 이름이었던 스몰 페이시스에서 스몰을 뺀 페이시스라는 이름을 사용하여 데뷔 음반을 발표하게 된다.

로니 우드가 기타 교본인 'First Step'을 들고 있는 사진을 표지에 등장시킨 페이시스의 데뷔 음반 'First Step'은 1970년 3월에 발표되었다. 페이시스의 데뷔 음반에는 특이한 점이 하나 있는데 그것은 영국에서 발매된 음반에서는 페이시스라는 밴드 이름이 그대로 사용되고 있지만 반면에 미국에서 발매된 음반에서는 상업성을 고려하여 밴드의 전신인 스몰 페이시스라는 이름을 사용하고 있다는 것이다.

제프 벡 그룹을 통해서 이미 입증된 로드 스튜어트의 보컬이 두드러지는 페이시스의 데뷔 음반에서는 'Flying'이 싱글로 발표되었으나 차트 진입에 실패하였고 음반 역시 영국의 앨범 차트에서 45위에 그쳤으며 미국의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는 119위에 그치는 부진을 면치못했다. 이로 인해 데뷔 음반을 빨리 발표하고 싶은 성급한 마음에 사전 준비가 부족했던 것이 아닌가 하는 평을 듣기도 했다.

하지만 상업적인 부진에도 불구하고 이 음반에 수록된 'Shake Shudder Shiver', 'Flying', 'Three Button Hand Me Down'등이 로니 우드의 기타 연주와 로드 스튜어트의 목소리에 힘입어 주목 받기도 하였다. 이 음반에서 우리나라의 록 팬들을 사로잡은 곡은 로드 스튜어트가 대단히 감동적인 목소리를 들려 주고 있는 'Nobody Knows'라는 곡인데 구원을 향한 간절한 기다림을 노래하고 있는 듯 하다.

한편 로드 스튜어트는 페이시스의 활동과 병행하여 솔로 음반을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써도 입지를 다져 나갔다. 그리고 이로 인해 페이시스는 점차 로드 스튜어트의 백 밴드 처럼 취급받으며 입지가 축소되었으며 결국 1975년에 해산을 하게 된다.

'추억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David Gilmour - Murder  (0) 2012.04.11
Bad Company - Ready For Love  (2) 2012.04.09
Faces - Nobody Knows  (0) 2012.04.06
Foreigner - I Want to Know What Love Is  (0) 2012.04.04
Ian Hunter - Old Records Never Die  (0) 2012.04.02
Kix - Don't Close Your Eyes  (0) 2012.03.30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