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ck Sabbath - Sabotage

블랙 사바스 (Black Sabbath) : 1968년 영국 버밍엄(Birmingham) 애스톤(Aston)에서 결성
오지 오스본 (Ozzy Osbourne, 보컬) : 1948년 12월 3일 영국 버밍엄 애스톤 출생
토니 아이오미 (Tony Iommi, 기타) : 1948년 2월 19일 영국 버밍엄 핸즈워스(Handsworth) 출생
기저 버틀러 (Geezer Butler, 베이스) : 1949년 7월 17일 영국 버밍엄 애스톤 출생
빌 워드 (Bill Ward, 드럼) : 1948년 5월 5일 영국 버밍엄 애스톤 출생

갈래 : 하드 록(Hard Rock), 헤비메탈(Heavy Metal), 앨범 록(Album Rock)
관련 웹 사이트 : http://www.black-sabbath.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_gIpp1OvoMg / http://wivern.music.listen/

 

Black Sabbath - Sabotage (1975)
1. Hole in the Sky (4:00) : http://youtu.be/kA8371eaI1o
2. Don't Start (Too Late) (0:49) : http://youtu.be/SniBl5hAu74
3. Symptom of the Universe (6:29) : http://youtu.be/O4mDO4eGG9k
4. Megalomania (9:41) : http://youtu.be/K6Pl5adfnaA
5. Thrill of It All (5:57) : http://youtu.be/EKp33UU-TRM
6. Supertzar (3:43) : http://youtu.be/Mptu-CEGLWs
7. Am I Going Insane (Radio) (4:16) : http://youtu.be/_gIpp1OvoMg
8. The Writ (8:44) : http://youtu.be/FJAun33wjxw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오지 오스본 : 보컬, 신시사이저
토니 아이오미 : 기타, 피아노, 신시사이저, 오르간
기저 버틀러 : 베이스, 멜로트론
빌 워드 : 드럼, 피아노(8번 트랙/Blow On A Jug)
 
윌 말론 (Will Malone) : 영국 챔버 합창단(English Chamber Choir) 편곡(6번 트랙)
 
표지 : 그레햄 라이트(Graham Wright), 크림(Cream)
제작 (Producer) : 블랙 사바스, 마이크 부처(Mike Butcher)


헤비메탈 음악과 프로그레시브 록 음악의 결합을 시도한 음반 'Sabbath Bloody Sabbath'를 1973년 12월 1일에 발표했던 영국의 헤비메탈 밴드 '블랙 사바스'는 새해가 밝자마자 세계 순회 공연에 들어가게 된다. 블랙 사바스의 'Sabbath Bloody Sabbath' 순회 공연 일정에는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동쪽에 있는 도시 온타리오(Ontario)에서 4월에 열릴 예정인 캘리포니아 잼(California Jam) 페스티발의 참가도 포함되어 있었다.

 

1974년 4월 6일 , 온타리오에는 '레어 어스(Rare Earth)', '딥 퍼플(Deep Purple)',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Emerson, Lake & Palmer)', '이글스(Eagles)'등 당대 최고의 밴드들이 모두 모여들었다. ABC 방송을 통해 미국 전역으로 방송되었던 이 날 공연에서 단연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밴드는 딥 퍼플과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였지만 블랙 사바스 역시 이런 수퍼 밴드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미국의 록 팬들을 열광시켰다. 무려 이십만명의 록 팬들이 운집한 가운데 진행된 캘리포니아 잼을 통해 블랙 사바스는 미국 전역에 자신들의 얼굴을 알렸던 것이다.

 

하지만 캘리포니아 잼을 무사히 마친 같은 해에 블랙 사바스는 세금 문제로 인해 매니저와 마찰을 빚으며 법정 소송에 휘말려 들게 된다. 그리고 이 즈음 부터 '오지 오스본'과 '토니 아이오미' 사이에 불편한 기운이 싹트기 시작하였다. 두 사람 사이의 보이지 않는 갈등과 매니저 문제로 난항에 빠진 블랙 사바스였지만 새 음반을 준비하기 위한 작업은 예정대로 1975년 2월 부터 시작되었다.

영국 런던의 모건 스튜디오(Morgan Studios)에서 1975년 2월 부터 진행된 새 음반의 녹음 작업은 3월 까지 계속되었으며 그해 6월 27일에 'Sabotage'라는 제목으로 미국에서 먼저 발매되었으며 영국에서는 하루 뒤인 6월 28일에 공개되었다. 지난 음반인 'Sabbath Bloody Sabbath'에서 밴드가 원하는 만큼의 헤비메탈 음악이 만들어지지 않았다고 생각했던 블랙 사바스는 새 음반을 통해서 더욱 강력해진 헤비메탈 음악을 선보이고 있는데 초기 블랙 사바스의 음악과 차이점이라면 밴드의 음악에 포함되어 있던 어둡고 악마적인 요소가 대부분 사라져 버렸다는데 있다.

 

이런 변화된 점은 경쾌하고 빠르게 진행되는 첫번째 트랙 'Hole in the Sky'에서 부터 확인할 수 있다. 'Symptom of the Universe'와 함께 음반을 대표하는 곡인 이 곡에서 부터 격정적으로 터져 나오는 인상적인 오지 오스본의 목소리를 접할 수 있는데 이는 아마도 관계가 불편했던 토니 아이오미에게 책잡히기 싫어 했던 오지 오스본의 마음이 그대로 표출된 것이 아닌가 여겨진다. 하지만 그로 인해 오지 오스본은 블랙 사바스가 이전에 발표했던 음반들에서 들려 주었던 것 보다 더욱 완성된 보컬 능력을 이 음반에서 발휘하고 있기도 하다.


토니 아이오미의 짧은 기타 연주 곡 'Don't Start (Too Late)'가 흐르고 나면 등장하는 음반 최대의 명곡 'Symptom of the Universe'는 토니 아이오미의 격렬한 질주감으로 무장한 무거운 기타 리프가 딥 퍼플의 1972년 곡인 'Highway Star'를 연상시키게 하는 멋진 곡이다. 이어지는 네번째 곡은 장대한 서사시적 구성을 취하고 있는 곡이자 9분이 넘는 음반에서 가장 긴 대곡인 'Megalomania'로 이 곡은 후일 프로그레시브 메탈 밴드들에게 많은 영향을 주었을 것으로 짐작된다.

 

평이한 구성을 취하고 있는 'Thrill of It All'에 이어지는 곡 'Supertzar'는 영국 챔버 합창단이 참여하여 짧지만 심포닉한 전개를 취하고 있는 곡으로 심포닉 메탈이 연상되는 곡이다. 첫번째 싱글로 공개되기도 했던 'Am I Going Insane (Radio)'는 암울한 볼레로가 연상되는 리듬을 가진 곡으로 이 곡에서 오지 오스본의 목소리는 음반의 어떤 곡 보다도 더 완벽하게 멤버들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듯 하다. 특이한 것은 곡의 끝 부분에 스피커 좌우를 오가는 기괴한 웃음소리를 삽입하여 곡을 더욱 암울하고 기이하게 만들고 있다는 것이다.

 

음반의 마지막 트랙인 'The Writ'는 앞 곡의 기괴한 웃음 소리가 이어지면서 시작하는 곡으로 오지 오스본의 격정적인 목소리가 긴장감을 조성하면서 진행되는 곡이다. 이 곡의 뒷 부분 약 40초 정도는 히든 트랙(hidden track)으로 'Blow On A Jug'가 삽입되어 있는데 너무 작은 음량으로 녹음되어 있어서 볼륨을 크게 하고 듣지 않으면 곡이 수록되어 있다는 것을 미처 깨닫지 못하고 정지 버튼을 누르게 된다.

 

블랙 사바스는 여섯번째 음반 발표 이후 11월에 짧은 순회 공연을 가졌다, 그리고 12월 1일에는 블랙 사바스의 대표 곡들이 모두 포함되어 있는 편집 음반 'We Sold Our Soul for Rock 'n' Roll'을 발표하였으며 난마 처럼 얽혔던 매니저 문제도 매듭을 짓고 한숨을 돌리게 된다.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