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ckridge - Friendliness

스택릿지 (Stackridge) : 1969년 영국 브리스틀(Bristol)에서 결성
앤디 크레스웰 데이비스 (Andy Cresswell-Davis, 보컬, 기타) :
제임스 워렌 (James Warren, 보컬, 기타 :
짐 월터 (Jim Walter, 베이스) :
마이클 슬레이터 (Michael Slater, 플루트) :
마이클 에반스 (Michael Evans, 바이올린) :
빌리 스파클 벤트 (Billy "Sparkle" Bent, 드럼) :

갈래 : 포크 록(Folk Rock), 팝 록(Pop/Rock),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stackridge.net/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FVIk5lP41b8 / http://wivern.music.listen/

Stackridge - Friendliness (1972)
1. Lummy Days (3:19) : http://youtu.be/FVIk5lP41b8
2. Friendliness (Part 1) (2:28) : http://youtu.be/BpzqGDLc8yc
3. Anyone For Tennis (2:33) : http://youtu.be/1I5Pxfhyl8A
4. There Is No Refuge (3:23) :
5. Syracuse The Elephant (8:49) : http://youtu.be/F6QyRMiJbXI
6. Amazingly Agnes (3:30) : http://youtu.be/Vpn3QXZEcRU
7. Father Frankenstein Is Behind Your Pillow (3:39) :
8. Keep On Clucking (4:03) :
9. Story Of My Heart (2:06) :
10. Friendliness (Part 2) (1:51) :
11. Teatime (5:54) : http://youtu.be/8wGtuYlqnE0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앤디 크레스웰 데이비스 : 보컬, 기타, 키보드
제임스 워렌 : 보컬, 기타, 베이스(8번 트랙)
짐 월터 : 베이스, 기타(8번 트랙)
마이클 슬레이터 : 플루트, 피아노(9번 트랙)
마이클 에반스 : 바이올린, 첼로
빌리 스파클 벤트 : 드럼, 퍼커션

표지 : 데이브 보스윅(Dave Borthwick)
제작 (Producer) : 스택릿지, 빅 겜(Vic Gamm)


1971년 8월 6일에 데뷔 음반인 'Stackridge'를 발표했던 영국의 포크 록 밴드 '스택릿지'는 데뷔 음반 발표 이후 영국의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인 '르네상스(Renaissance)'와 함께 음반 홍보를 겸한 영국 순회 공연에 들어갔다. 그리고 첫번째 순회 공연이 성황리에 마무리 되자 스택릿지는 다시 영국 록 밴드 '위시본 애쉬(Wishbone Ash)'와 함께 영국 순회 공연길에 오르게 된다.

일년여에 걸친 공연을 통해서 팬들 곁으로 찾아 갔던 스택릿지는 모든 공연이 마무리 된 1972년 8월에 다시 녹음실로 들어가 두번째 음반을 준비하게 된다. 한가지 특이 사항은 1971년에 스택릿지에서 이탈했던 창단 멤버 '짐  월터'가 이 즈음 밴드로 돌아와서 결성 당시의 6인조 구성이 되었다는 것이다. 약 석달간에 걸친 녹음 작업을 완료한 스택릿지는 1972년 11월에 두번째 음반 'Friendliness'를 발표하였다.

데뷔 음반에 이어서 다시 새를 표지에 등장시킨 두번째 음반을 통해 스택릿지는 다양한 시도의 음악을 선보이고 있는데 첫번째 주자로는 중세의 포크 음악을 연상시키는 연주 곡 'Lummy Days'가 자리하고 있다. 제목 그대로 감탄사를 불러 일으키는 이 곡을 통해서 마이클 에반스의 멋진 바이올린 연주와 함께 신명나는 밴드의 연주를 만끽할 수 있다. 

두 부분으로 나뉘어진 음반의 타이틀 곡 'Friendliness'는 나직한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배경으로 '앤디 데이비스'와 '제임스 워렌'의 보컬 하모니가 돋보이는 곡이며 아름다운 현악기의 선율로 시작하는 'Anyone For Tennis'는 보컬이 등장하면서 부터 분위기가 돌변하여 비틀즈를 연상시키고 있는 곡이다.

피아노 연주로 시작하는 'There Is No Refuge'는 중반 이후 등장하여 곡이 끝날 때 까지 계속 이어지는 아름다운 바이올린 연주가 가슴을 적시는 곡이며 이어서 음반에서 가장 프로그레시브 록적인 진행 방식을 보여주는 대곡 'Syracuse The Elephant'가 등장한다. 동물원의 좁은 우리에 갖혀 지내다가 우울증에 걸려 버린 코끼리에 대해서 노래하고 있는 이 곡에서도 피아노와 아름다운 바이올린 연주는 계속 이어지고 있는데 특히 3분 10초 이후 등장하여 4분 30초 까지 이어지는 바이올린 독주는 듣는 이를 선율 속으로 가둬 버리는 힘을 가지고 있다.

영국 록 밴드로써는 사상 처음으로 레게(reggae) 리듬을 도입하여 경쾌하게 흐르는 'Amazingly Agnes'과 비틀즈 풍의 'Father Frankenstein Is Behind Your Pillow'가 흐르고 나면 강렬한 기타 연주가 서두를 여는 곡 'Keep On Clucking'이 시작된다. 의외의 강렬한 블루스 록인 이 곡을 통해서 듣는 이는 포크 록 밴드 스택릿지의 또 다른 면모를 발견하게 된다.

'마이클 슬레이터'가 연주하는 아름다운 피아노 연주 곡 'Story Of My Heart'와 음반의 타이틀 트랙인 'Friendliness'의 두번째 부분을 지나면 아름다운 발라드 'Teatime'이 제임스 워렌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시작된다. 음반의 마지막 트랙인 이 곡에서 중반 이후 등장하는 마이클 슬레이터의 플루트 연주는 마치 풀밭 위를 걷는듯 한 느낌을 주고 있기도 한데 플루트 연주에 빠져들다 보면 듣는 이는 어느 사이엔가 멤버들의 합주가 등장하여 강렬하게 곡의 마감을 향해 이끌어 가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두번째 음반 발표 이후 스택릿지는 1973년 2월에 BBC 텔레비전의 음악 쇼 프로그램인 'The Old Grey Whistle Test'에 출연한 후 영국의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인 '캐멀(Camel)'과 함께 영국 순회 공연을 시작하여 3월 까지 공연 무대에 섰다. 그리고 그해 7월에 스택릿지는 세번째 음반의 녹음을 위해서 런던의 녹음실로 향했다.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Black Sabbath - Technical Ecstasy  (0) 2012.04.26
The Beatles - Abbey Road  (2) 2012.04.24
Stackridge - Friendliness  (0) 2012.04.19
The Moody Blues - A Question of Balance  (0) 2012.04.17
Chris Squire - Fish Out Of Water  (2) 2012.04.12
Black Sabbath - Sabotage  (0) 2012.04.10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