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riah Heep - Demons And Wizards

유라이어 힙 (Uriah Heep) : 1969년 영국 런던에서 결성

데이비드 바이런 (David Byron, 보컬) : 1947년 1월 29일 영국 에식스 출생, 1985년 2월 28일 사망
켄 헨슬리 (Ken Hensley, 키보드) : 1945년 8월 24일 영국 런던 출생
믹 박스 (Mick Box, 기타) : 1947년 6월 9일 영국 런던 출생
게리 테인 (Gary Thain, 베이스) : 1948년 5월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출생, 1975년 12월8일 사망
리 커슬레이크 (Lee Kerslake, 드럼) : 1947년 4월 16일 영국 햄프셔(Hampshire) 출생

갈래 : 하드 록(Hard Rock), 헤비메탈(Heavy Metal),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uriah-heep.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DKxZY0DIxIk

 

Uriah Heep - Demons And Wizards (1972)
1. The Wizard (3:00) : http://youtu.be/Eq8nQOhZ3u8
2. Traveller In Time (3:25) : http://youtu.be/yVcDwMkDLv4
3. Easy Livin' (2:37) : http://youtu.be/DKxZY0DIxIk
4. Poet's Justice (4:15) : http://youtu.be/fOBOn-tSEx0
5. Circle Of Hands (6:25) : http://youtu.be/uuQAbCOqsOA
6. Rainbow Demon (4:25) : http://youtu.be/pEdKcblmctA
7. All My Life (2:44) : http://youtu.be/3PfoBtMIjhg
8. Paradise (5:10) : http://youtu.be/GK0oryNNc2M
9. The Spell (7:31) : http://youtu.be/52l0y4aUHmg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데이비드 바이런 : 보컬
믹 박스 : 기타
켄 헨슬리 : 키보드, 기타, 퍼커션
게리 테인 : 베이스
리 커슬레이크 : 드럼, 퍼커션

마크 클라크 (Mark Clarke) : 베이스, 보컬(1번 트랙)

표지 : 로저 딘(Roger Dean)
사진 : 도미니 해밀튼(Dominy Hamilton), 로저 딘
제작 (Producer) : 제리 브론(Gerry Bron)

매년 찾아오는 7월이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명곡 'July Morning' 한 곡만으로도 소장 가치가 충분한 두번째 음반 'Look At Yourself'를 1971년 10월에 발표했었던 영국의 하드 록 밴드 '유라이어 힙'은 음반 발표 후 구성원 교체라는 진통을 겪게 된다. 유리이어 힙의 결성시 부터 함께 했던 '폴 뉴턴(Paul Newton, 베이스)'이 밴드에서 탈퇴해 버렸던 것이다. 이에 유라이어 힙은 '마크 클라크'를 임시로 가입시키는 긴급 처방으로 공백을 메우고 순회 공연 길에 나서게 된다.

하지만 순회 공연이 한참 진행 중이던 1971년 11월에 다시 '이안 클라크(Ian Clarke, 드럼)'가 유라이어 힙에서 탈퇴해 버려 밴드는 잠시 순회 공연을 중단해야 했다. 급하게 드러머를 구해야 했던 유라이어 힙에게 구세주가 되어 준 것은 영국 록 밴드 '갓즈(The Gods)'에서 1967년 부터 1969년 까지 드럼을 두들겼던 '리 커슬레이크'였다. 그리고 임시로 베이스를 맡겼던 마크 클라크를 대신 할 인물로 '게리 테인'을 합류시킨 유라이어 힙은 중단 되었던 미국 순회 공연을 계속 진행하여 무사히 남은 공연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순회 공연 도중에 어쩔 수 없는 사정으로 급하게 구성원이 교체 되었지만 구성원간의 호흡에 별다른 문제를 드러내지 않고 만족스럽게 순회 공연을 마무리한 유라이어 힙은 구성원의 변동 없이 1972년 3월 부터 새 음반의 녹음을 위해 런던에 위치한 랜스다운 스튜디오(Lansdowne Studios)로 들어가 4월 까지 네번째 음반을 제작하게 된다. 그리고 그해 5월에 유라이어 힙의 신곡 'The Wizard'가 공개되었으며 5월 19일에는 로저 딘이 표지를 담당한 네번째 음반 'Demons And Wizards'가 공개되었다.

작은 폭포와 바위로 은유적 표현을 하고 마법사를 표지에 등장시킨 유라이어 힙의 네번째 음반에는 앞서 언급했던 싱글 'The Wizard'가 첫번째 곡으로 수록되어 있는데 이 곡은 유라이어 힙의 순회 공연에서 잠시 베이스를 담당했었던 마크 클라크가 베이스와 보컬을 맡아 참여하고 있는 곡으로 도입부에서 부터 아름답게 울려 퍼지는 어쿠스틱 기타 연주와 반향 처리된 보컬이 특징인 곡이라고 할 수 있다. 잔잔하게 시작하여 파워 발라드 형식으로 발전하는 이 곡은 싱글로 발표되기는 했었지만 영국과 미국의 싱글 차트 진입에는 실패하였던 곡이기도 하다.

이어지는 두번째 곡 'Traveller In Time'는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판타지 세계관을 갖고 있는 곡으로 믹 박스의 와와(Wah Wah) 주법 기타 연주와 고음역대에서 흐르는 '데이비드 바이런'의 보컬이 씨실과 날실 처럼 촘촘히 엮어지는 곡으로 프로그레시브 록의 형태를 갖추고 있는 곡이다. 신나게 질주하는 켄 헨슬리의 오르간과 함께 등장하는 'Easy Livin''은 미국의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39위 까지 진출했었던 말이 필요없는 히트 곡이자 유라이어 힙의 고전이다.

이 곡을 들으면서 '별론데'라고 하는 사람이 있다면 혹시라도 자신의 감성을 어디다 흘려 버리지 않았는지 주의 깊게 살펴볼 것을 권유하고 싶다. 짧은 곡이어서 아쉽지만 그렇기에 더욱 강인한 인상을 남기는 곡이기도 하다. 블루스적인 감성이 살아 숨쉬는 'Poet's Justice'는 리 커슬레이크의 드럼 연주와 켄 헨슬리의 오르간 연주가 빛을 발하는 곡으로 중반 이후 부터 전면에 등장하여 굉음을 토해내는 믹 박스의 탁월한 기타 연주 역시 절대로 간과할 수 없는 곡이다.

다섯번째 곡으로 자리한 'Circle Of Hands'은 음반에서 두번째로 긴 대곡으로 6분을 훌쩍 넘기는 연주 시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유라이어 힙이 심혈을 기울인 흔적이 음악에서 고스란히 묻어나는 곡이다. 마치 교회에 설치된 파이프 오르간 연주를 듣는 듯한 켄 헨슬리의 장중한 오르간 연주와 데이비드 바이런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음악 외에 다른 어떤 것도 떠올리지 못하게 하며 듣는 이의 감성을 완전히 침잠시켜 버리는 곡으로 빠져들면 헤어나오기 쉽지 않으니 주의을 요하는 곡이다.

제목만 보자면 알록달록한 악마가 연상되지만 곡이 시작되면서 순식간에 어두움이 쫘악 몰려 오는 'Rainbow Demon'은 다소 무거운 오르간 연주가 시종일관 흐르는 곡으로 두번째 곡과 마찬가지로 신비주의적이며 판타지적인 요소가 강한 곡이다. 일곱번째 곡인 'All My Life'는 두 대의 기타가 등장하여 불꽃 튀는 연주를 들려 주고 있는 곡으로 짧고 경쾌한 하드 록을 감상할 수 있는 곡이다.

제목에서 곡의 분위기를 미루어 짐작할 수 있는 'Paradise'는 물안개가 피어 오르듯 아련함이 스며 나오는 데이비드 바이런의 목소리와 간결하게 흐르는 기타 연주가 듣는 이를 사로 잡는 발라드 형식의 곡으로 낙원의 안락함 보다는 조금 우울한 분위기가 곡 전체를 지배하고 있는 곡이다. 이어지는 곡 'The Spell'은 음반의 대미를 장식하는 곡이자 음반에서 가장 긴 대곡으로 프로그레시브 록에 가까운 하드 록을 유라이어 힙이 강렬한 연주로 들려 주고 있는 곡이다.

'The Spell'은 곡이 시작된 후 1분 45초 부터 등장하는 유려한 슬라이드 기타 연주가 그야말로 압권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며 켄 헨슬리의 건반 역시 서사적인 진행으로 듣는 이를 압도하고 있다. 'Look At Yourself' 음반과 함께 밴드 최고의 명반인 'Demons And Wizards'를 발표한 유라이어 힙은 음반 발표 후 짧은 공연 활동으로 음반 활동을 마무리한 후 서둘러서 다시 런던의 랜스다운 스튜디오로 들어갔다. 다섯번째 음반 'The Magician's Birthday'의 녹음이 시작된 것은 1972년 9월이었다.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