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riah Heep - The Magician's Birthday

유라이어 힙 (Uriah Heep) : 1969년 영국 런던에서 결성

데이비드 바이런 (David Byron, 보컬) : 1947년 1월 29일 영국 에식스 출생, 1985년 2월 28일 사망
켄 헨슬리 (Ken Hensley, 키보드) : 1945년 8월 24일 영국 런던 출생
믹 박스 (Mick Box, 기타) : 1947년 6월 9일 영국 런던 출생
게리 테인 (Gary Thain, 베이스) : 1948년 5월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출생, 1975년 12월8일 사망
리 커슬레이크 (Lee Kerslake, 드럼) : 1947년 4월 16일 영국 햄프셔(Hampshire) 출생

갈래 : 하드 록(Hard Rock), 헤비메탈(Heavy Metal),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uriah-heep.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my5qJU6JjrM

Uriah Heep - The Magician's Birthday (1972)
1. Sunrise (4:06) : http://youtu.be/CRXymJj6nMs
2. Spider Woman (2:28) : http://youtu.be/sTz7R8IkVms
3. Blind Eye (3:38) : http://youtu.be/V-MBnZe-Avk
4. Echoes In The Dark (4:51) : http://youtu.be/6vBumfuaBo4
5. Rain (4:00) : http://youtu.be/my5qJU6JjrM
6. Sweet Lorraine (4:18) : http://youtu.be/RPOp_Lokm58
7. Tales (4:10) : http://youtu.be/4Q39Om8sC4k
8. The Magician's Birthday (10:28) : http://youtu.be/UHth81uZHWM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데이비드 바이런 : 보컬
믹 박스 : 기타
켄 헨슬리 : 키보드, 기타,  무그 신시사이저
게리 테인 : 베이스
리 커슬레이크 : 드럼, 퍼커션

표지 : 로저 딘(Roger Dean)
사진 : 핀 코스텔로(Fin Costello)
제작 (Producer) : 제리 브론(Gerry Bron)

히트 곡 'Easy Livin''을 수록하고 '로저 딘'이 표지를 담당한 음반 'Demons And Wizards'를 1972년 5월 19일에 발표했었던 영국 록 밴드 '유라이어 힙'은 약 4개월간의 짧은 음반 활동을 마무리 하고 다시 녹음실로 향하였다. 새 음반이자 다섯번째 음반을 준비하기 위해서였다. 강행군이라는 말이 어울리는 거듭되는 공연 일정을 소화해야 했던 유라이어 힙의 구성원들에게는 그야말로 달콤한 휴식과도 같은 시간을 맞이한 셈이었다.

그리고 이러한 달콤함은 음악적 성과로 그대로 나타나게 된다. 유라이어 힙의 새 음반 녹음 작업은 1972년 9월 부터 런던에 위치한 녹음실에서 시작되어 다음 달인 10월에 마무리가 되었다. 그리고 2개월 정도의 기간을 거치며 순조롭게 진행된 녹음 과정에 의해서 탄생한 새 음반은 'The Magician's Birthday'라는 제목을 달고 같은 해 11월에 세상에 공개되었다. 네번째 음반 'Demons And Wizards'에 이어서 로저 딘이 다시 표지를 담당한 이 음반은 '켄 헨슬리'가 6월 부터 7월 사이에 습작 형태로 써내려갔던 짧은 이야기를 소재로 하여 완성되었으며 세번째 음반 보다 진일보한 음악을 들려 주고 있다.

음반의 수록 곡을 살펴 보면 음반은 유라이어 힙이 아니면 만들어낼 수 없는 강력하고 시원시원한 파워 발라드 곡인 'Sunrise'로 시작하고 있다. '데이비드 바이런'의 비명에 가까운 보컬과 '믹 박스'의 강력한 기타 연주 그리고 '리 커슬레이크'의 힘이 넘치는 드럼 등을 구조로 하고 있는 이 곡은 유라이어 힙의 음악적 특성이 그대로 드러난 곡이라고 할 수 있다. 이어지는 곡 'Spider Woman'은 하드 록 본연의 방식에 충실한 곡으로 데이비드 바이런의 절정에 달한 보컬과 중반 부터 이어지는 기타와 키보드의 불꽃 같은 경합이 장관을 이루는 곡이다.

경쾌한 어쿠스틱 기타와 드럼 연주로 시작하는 'Blind Eye'는 수려한 선율을 가진 곡으로 데이비드 바이런의 보컬과 믹 박스의 기타, 그리고 켄 헨슬리의 키보드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펼쳐지는 곡으로 싱글로 공개되기도 했던 곡이다. 제목에서 '핑크 플로이드(Pink Floyd)'가 연상되는 범상치 않은 제목을 가진 'Echoes In The Dark'는 제목의 느낌 그대로 프로그레시브 록적인 전개를 보여주는 곡이라고 할 수 있다. 전체적으로 신비로운 분위기에 휩싸여 있는 이 곡에서 믹 박스의 기타 연주는 극적인 전개 방식에서 단연코 두드러지는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록 발라드 애호가들로 부터 애청 곡 혹은 필청 곡이라는 이름으로 사랑받고 있는 곡인 'Rain'은 누군가의 글에서 흔히 등장하는 표현인 시리도록 아름답다는 말이 잘 어울리는 곡으로 비교적 단순한 구성을 띠고 있지만 대단한 호소력으로 다가오는 곡이다. 더이상 설명이 필요없는 이 곡은 유라이어 힙의 노래 중에서 'July Morning''과 함께 우리나라에서 가장 널리 알려진 곡이기도 하다.   

도입부의 휘몰아치는 듯한 독특한 키보드 음향이 대단히 인상적인 'Sweet Lorraine'은 전체적으로 소용돌이 치는 강력한 켄 헨슬리의 키보드 연주가 주도하는 곡이며 이어지는 'Tales'는 'Echoes In The Dark'에서 느꼈던 것과 같은 신비한 분위기가 서사시적인 구조와 아름다운 선율에 실려 표출되는 곡으로 데이비드 바이런의 보컬을 이끌어 주는 각 구성원들간의 호흡이 대단히 뛰어난 곡이다. 믹 박스의 기타 연주가 조금 더 강조되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 곡이기도 하다.

아쉬움을 뒤로 하고 다음 곡으로 넘어가면 음반의 대미를 장식하는 곡이자 음반 최고의 명곡인 'The Magician's Birthday'가 듣는 이를 맞이 한다. 믹 박스의 기타 연주를 시작으로 장대한 서사시를 펼쳐 보이고 있는 이 곡은 다분히 프로그레시브 록을 들려 주는 곡으로 생일 축하 파티에서 흔히 부르는 노래인 해피 버스데이 투 유(Happy Birthday To You)가 등장하는가 하면 믹 박스의 환상적인 기타 솔로 연주가 등장하는데 이어 데이비드 바이런과 켄 헨슬리가 흥미진진한 보컬 대결을 벌이기도 하면서 듣는 이를 사로잡고 있는 곡이다.

1971년 음반인 'Look At Yourself'를 시작으로 'Demons and Wizards(1972년)'와 'The Magician's Birthday'로 이어지는 명작들을 탄생시켰던 유라이어 힙은 다섯번째 음반 'The Magician's Birthday' 발표 이후 1973년 1월에 영국 버밍엄(Birmingham)에서 'Uriah Heep Live' 음반으로 4월에 발매되는 공연을 가졌으며 같은 해 3월에는 처음으로 일본을 방문하여 성황리에 공연을 갖기도 하였다.

한편 유라이어 힙의 다섯번째 음반 'The Magician's Birthday'에서는 싱글로 'Blind Eye'와 'Sweet Lorraine'이 싱글로 발매되어 미국의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각각 97위와 91위 까지 진출했으며 또 다른 싱글인 'Spider Woman'은 독일 싱글 차트에서 13위 까지 진출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그리고 음반은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 31위 까지 진출했으며 영국의 앨범 차트에서는 28위 까지 진출하였고 핀란드의 앨범 차트에서는 정상에 오르는 기쁨을 맛보기도 하였다.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Samurai - Samurai  (0) 2012.12.25
Triumvirat ‎- Mediterranean Tales  (0) 2012.12.20
Uriah Heep - The Magician's Birthday  (0) 2012.12.18
Mutantes - Tudo Foi Feito Pelo Sol  (0) 2012.12.13
Itoiz - Ezekiel  (0) 2012.12.04
Analogy - Analogy  (0) 2012.11.29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