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erson Lake & Palmer - Trilogy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 (Emerson, Lake And Palmer) : 1970년 영국 본머스(Bournemouth)에서 결성

키스 에머슨 (Keith Emerson, 키보드) : 1944년 11월 2일 영국 토드모던(Todmorden) 출생
그렉 레이크 (Greg Lake, 보컬, 베이스) : 1947년 11월 10일 영국 도싯 주 풀(Poole) 출생
칼 파머 (Carl Palmer, 드럼) : 1950년 3월 20일 영국 버밍엄(Birmingham) 출생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심포닉 록(Symphonic Rock), 아트 록(Art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emersonlakepalmer.com/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fQVuD3jN_vc

 

Emerson Lake & Palmer - Trilogy (1972)
1. The Endless Enigma (Part One) (6:44) : http://youtu.be/nQxc2-ERPug
2. Fugue (1:55) : http://youtu.be/SPm946Igbmc
3. The Endless Enigma (Part Two) (2:01) : http://youtu.be/2RMfv2-eDYo
4. From The Beginning (4:13) : http://youtu.be/fQVuD3jN_vc
5. The Sheriff (3:20) : http://youtu.be/0FgKcnyRNKM
6. Hoedown (3:43) : http://youtu.be/iFCniNYZoFg
7. Trilogy (8:53) : http://youtu.be/Qt-sfNULEzE
8. Living Sin (3:12) : http://youtu.be/PnBFKLE8Dik ✔
9. Abaddon's Bolero (8:10) : http://youtu.be/YF9vEmHyFVw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키스 에머슨 : 피아노, 해먼드 오르간, 무그 신시사이저, 미니 무그, 주르나(Zurna)
그렉 레이크 : 보컬, 베이스, 기타, 어쿠스틱 기타
칼 파머 : 드럼, 퍼커션

표지 : 힙그노시스(Hipgnosis)
제작 (Producer) : 그렉 레이크

정교하고 복잡하게 짜여진 구성의 20분 짜리 조곡 <Tarkus>가 수록된 두번째 음반 <Tarkus>를 1971년 6월 14일에 두번째 음반으로 발표했었던 영국의 삼인조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는 음반 발표 후 유럽 순회 공연 길에 오르게 된다. 두번째 음반 부터 본격적으로 무그 신시사이저를 활용하기 시작한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의 유럽 순회 공연 일정 중에는 독일의 관현악단과 <Pictures at an Exhibition>을 협연하는 일정도 포함되어 있었는데 당시의 공연 장면은 필름에 고스란히 담겨 텔레비전과 영화로 제작되기도 했었다.

그리고 이런 유럽에서의 공연 활동은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의 인기를 급상승시켜 영국의 유명한 음악 전문지인 멜로디 메이커(Melody Maker)가 팬들의 투표를 취합하여 발표하는 인기 순위에서 <레드 제플린(Led Zeppelin)>을 제치고 1위에 오르는 영광을 안기도 하였다. 당연히 영국에서 앨범 차트의 정상을 차지했던 두번째 음반 <Tarkus>는 미국의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도 9위 까지 진출하는 성공을 거두기도 했다.

그런데 이렇게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의 인기가 급상승하자 예상치 못한 문제가 불거지기도 했다. 다름아닌 해적판의 출현이 그것이었다. 그것도 1971년 3월에 실황으로 녹음한 후 발표하지 않고 봉인되어 있던 <Pictures at an Exhibition>의 실황 음반이 해적판으로 등장하여 버젓이 팔려나가고 있었던 것이다. 이에 발표를 미루던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 측에서는 불법으로 유통되고 있던 해적판을 긴급히 수거한 후 그해 11월에 세번째 음반으로 정식 발매하기에 이른다.

이렇게 해적판으로 불거진 사건을 수습한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는 1972년 1월 부터 런던에 위치한 애드비전 스튜디오(Advision Studios)를 찾아 새 음반의 녹음을 시작하였다. 그리고 그로부터 약 6개월 후인 1972년 7월 6일에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는 힙그노시스가 사진과 표지를 담당한 네번째 음반 <Trilogy>를 세상에 공개하게 된다. 대곡이 포함되었던 지난번 음반들과 달리 중,단편 위주로 구성된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의 새 음반은 모두 아홉 곡을 수록해 놓고 있으며 음악적으로 안정기에 접어 들었다는 것을 확연히 느낄 수 있게 하는 음반이기도 하다.

수록 곡을 살펴 보면 먼저 두 부분으로 나누어진 <The Endless Enigma>의 첫번째 부분이 휘파람 소리 같은 묘한 소리와 함께 음반을 열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키스 에머슨> 특유의 휘몰아 치는 건반 음이 등장하면서 본격적으로 전개가 시작되는 이 곡은 <그렉 레이크>의 보컬과 <칼 파머>의 드럼이 키스 에머슨의 건반과 우열을 가리기 힘들 정도로 조화를 이루면서 진행되는 곡으로 삼인조의 연주가 정점에 달해 있음을 상기시켜 주는 곡이라고 할 수 있다. 거기다 키스 에머슨은 이 곡에서 우리 악기인 태평소와 비슷한 동양 악기인 주르나 까지 불고 있어 제목과 어울리는 신비감을 더해주고 있기도 하다.

키스 에머슨의 건반이 주도하는 두번째 곡 <Fugue>와 드럼과 건반 악기의 강렬한 연타로 시작하는 <The Endless Enigma>의 두번째 부분을 지나면 음반에서 가장 아름다운 발라드 곡인 <From The Beginning>이 그렉 레이크의 기타 연주로 시작된다. 그렉 레이크의 전기 기타와 어쿠스틱 기타 연주가 격조 높은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이 곡을 통해서 그렉 레이크가 뛰어난 가수라는 것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기도 하다.

키스 에머슨의 신시사이저 연주로 <From The Beginning>이 마무리 되고 나면 도입부에서 구상 음악적인 시도를 하고 있는 <The Sheriff>가 등장한다. 보안관 사무실의 혼잡함을 표현하고 있는 시끄러운 소리들과 혼란을 진정시키려는 책상 두들기는 듯한 소리로 시작하는 이 곡은 강력한 드럼 연주가 시원하게 포문을 열고 있기도 하다. 이어지는 곡 <Hoedown>은 현대 미국을 대표하는 미국 작곡가인 <아론 코플랜드(Aaron Copland)>의 곡을 편곡한 곡으로 현대 음악적인 신시사이저의 등장과 격정적인 연주가 특징인 곡이다.

일곱번째 곡으로 등장하는 음반의 타이틀 곡인 <Trilogy>는 섬세하고 아름다운 선율의 피아노 연주로 시작하는 곡으로 서정적인 선율의 피아노 연주가 끝나는 3분 이후 부터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 특유의 구성과 연주 방식을 충실히 따르고 있는 곡이다. 하지만 곡을 주도하는 것은 키스 에머슨의 건반 악기들로 피아노와 해먼드 오르간, 그리고 신시사이저가 차례대로 펼쳐나가는 격렬한 음악의 만찬이 듣는 이에게 포만감을 안겨주는 곡이기도 하다.

화려한 건반 악기의 향연이 드럼과 함께 마무리 되고 나면 읊조리는 듯 특이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등장하는 그렉 레이크의 사악하고 중후한 목소리가 인상적인 <Living Sin>이 여덟번째 곡으로 등장한다. 격렬한 록 음악에 영화의 한 장면을 포함시켜 놓은 것 같은 이 곡을 통해서 그렉 레이크의 뛰어난 보컬 실력을 다시 한번 확인해 볼 수 있기도 하다. 음반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곡인 <Abaddon's Bolero>는 행진곡 풍의 단순 반복적인 선율이 끊임없이 이어지는 곡으로 키스 에머슨의 신시사이저 연주가 돋보이는 곡이라고 할 수 있다.

<Abaddon's Bolero>와 함께 마무리 되는 음반 <Trilogy>를 1972년 7월에 발표한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는 곧바로 첫번째 일본 공연이 포함된 세계 순회 공연에 들어가게 된다. 그리고 공연이 중반에 접어들었을 무렵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의 음반 <Trilogy>는 영국 앨범 차트에서 최종적으로 2위 까지 진출하였으며 빌보드 앨범 차트에서는 5위 까지 진출하는 성공을 거두었다.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mel - Rain Dances  (0) 2013.05.16
Eulenspygel - Ausschuss  (0) 2013.05.14
Emerson Lake & Palmer - Trilogy  (0) 2013.05.09
Thors Hammer - Thors Hammer  (0) 2013.05.02
Mellow Candle - Swaddling Songs  (0) 2013.04.25
Big Brother & The Holding Company - Cheap Thrills  (0) 2013.04.23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