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fred Mann's Earth Band - Tribute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Manfred Mann's Earth Band) : 1971년 영국 런던에서 결성

맨프레드 맨 (Manfred Mann, 키보드) : 1940년 10월 21일 남아프리카 공화국(Union of South Africa) 출생
믹 로저스 (Mick Rogers, 보컬, 기타) : 1946년 9월 20일 영국 도버코트(Dovercourt) 출생
콜린 패텐든 (Colin Pattenden, 베이스) : 1947년 영국 켄트(Kent)주 판버러(Farnborough) 출생
크리스 슬레이드 (Chris Slade, 드럼) : 1946년 10월 30일 영국 웨일스 폰티프리드(Pontypridd) 출생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아트 록(Art Rock), 재즈 록(Jazz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manfredmann.co.uk/
노래 감상하기 : http://youtu.be/XhmyhvWKiwU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 이전 글 읽기 : Manfred Mann's Earth Band - Questions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가 주위에서 흔히 듣게 되는 음악들을 넓은 의미에서의 현대 음악이라고 한다면 크게 팝과 재즈 그리고 클래식이라는 세가지 갈래의 음악 정도로 나누어진다는 것을 우리는 잘알고 있다. 즉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음악들이 언급한 세 갈래의 범주에서 거의 벗어나지 않는다는 것인데 이러다 보니 변화를 추구하는 연주자들과 구분하기 좋아하는 사람들은 단순한 세 갈래의 음악을 좀더 세분화시키기 위한 노력을 오래전 부터 해왔었다. 그리고 이러한 노력에 의한 진보적인 변화들 속에서 자연스럽게 록 음악이 탄생하게 되었으며 나중에는 헤비메탈과 프로그레시브 록, 그리고 록과 클래식을 접목한 퓨전 음악으로 까지 음악은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하기도 하였다.

그리고 여기서 우리가 듣는 음악은 또다시 무수한 갈래로 세분화되기에 이르러 지금은 얼마나 많은 갈래의 음악들이 존재하고 있는지를 파악하는 것 조차 그리 쉽지 않은 일이 되어 버렸다. 아울러 지금 이 순간에도 또다른 갈래의 음악이 햇빛 하나 들지 않는 음습한 지하실에서 소리없이 창조되고 있을지도 모를 일이다. 하여간 수많은 갈래의 음악들 중에서는 우리가 가보지 못했으며 당분간은 가보지 못할 것으로 여겨지는 머나먼 우주 공간의 신비를 다룬 음악들도 상당수 존재하고 있는데 우리는 이런 음악을 가리켜 <스페이스 록(팝)>이라는 이름으로 부르고 있다.

그렇다면 스페이스 록이라는 이름만으로도 해당 음악들이 어떤 분위기를 가지고 있을지가 미리 짐작되는 이 갈래의 음반들 중에서 소위 명반이라고 분류되는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의 음반에는 어떤 음반들이 존재하고 있을까? 아마도 많은 프로그레시브 록 애호가들이 이 같은 질문을 받게 되면 가장 먼저 영국의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인 <호크윈드(Hawkwind)>의 음반들을 떠올리게 될 것이다. 호크윈드의 음악적 성향 자체가 스페이스 록이기 때문이다.


특히 호크윈드가 1975년 5월 9일에 자신들의 다섯번째 음반으로 발표했었던 <Warrior On The Edge Of Time>는 스페이스 록의 걸작 음반으로 많은 애호가들이 인정하고 있기도 하다. 그리고 또 한장의 음반을 더 이야기한다면 우리나라의 팝 음악 애호가들에게 무척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아름다운 발라드 <Question>의 주인공인 영국의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가 호크윈드의 <Warrior On The Edge Of Time> 음반 보다 조금 빠른 1973년 11월 30일에 먼저 발표했었던 스페이스 록 음반 <Solar Fire> 정도를 꼽을 수 있을 것이다.

스페이스 록의 명곡 <Father of Day, Father of Night>가 포함되어 있는 <Solar Fire> 음반을 탄생시킨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의 출발은 현재는 남아프리카 공화국인 남아프리카 연방 트란스발(Transvaal)주에 있는 황금의 도시 요하네스버그(Johannesburg) 출신의 <맨프레드 맨(본명: Manfred Sepse Lubowitz)>이 자신의 밴드인 <맨프레드 맨 챕터 쓰리(Manfred Mann Chapter Three)>를 해체하고 난 다음 해인 1971년에 시작한 솔로 프로젝트에서 비롯되었다.

블루스 음악과 재즈를 기반으로 실험적인 연주를 들려 주었던 맨프레드 맨 챕터 쓰리는 1969년에 결성되어 같은 해와 이듬해인 1970년에 각각 한장씩 모두 두 장의 음반을 남기고 해산하였으며 맨프레드 맨은 챕터 쓰리의 뒤를 이어 1971년에 4인조 구성으로 솔로 프로젝트 성격의 어스 밴드를 출범시켰던 것이다. 맨프레드 맨은 1960년대에 자신의 밴드인 <맨프레드 맨>을 이끌면서 영국 싱글 차트에서 5위를 차지했었던 싱글 <5-4-3-2-1>과 1위를 차지했었던 싱글 <Do Wah Diddy Diddy>를 남기는 등 소기의 성과를 거두면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했었다.

하지만 히트 곡들의 여파로 밴드 내부에 갈등이 생기면서 구성원의 변화가 잦았고 이러한 영향으로 맨프레드 맨은 1968년에 결국 해산을 하고 말았다. 이후 챕터 쓰리를 거쳐 솔로 프로젝트 성격의 어스 밴드를 탄생시킨 맨프레드 맨은 1971년에 <맨프레드 맨>이라는 이름으로 첫번째 싱글 <Please Mrs. Henry>를 발표하였으며 같은 해에 미국의 가수 겸 작곡가인 <랜디 뉴먼(Randy Newman)>의 곡 <Living Without You>를 두번째 싱글로 발표하였었다.

그런데 두번째 싱글 <Living Without You>는 유럽에서는 맨프레드 맨이라는 이름으로 그대로 발표되었던 것에 비해 미국에서는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라는 다른 이름으로 발표되었으며 거기다 약간의 히트를 거두기도 하였다. 이렇게 되자 맨프레드 맨의 솔로 프로젝트는 정식 밴드로 바뀌게 되며 인지도를 고려해서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라는 이름을 계속 사용하기로 결정하게 된다. 즉 어스 밴드의 정식 데뷔는 맨프레드 맨의 두번째 싱글에서 의도치 않았지만 공식적으로 이루어졌던 것이다..

그리고 1972년 2월 18일에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의 정식 데뷔 음반 <Manfred Mann's Earth Band>가 발표되었다. 1971년 연말 부터 녹음되기 시작한 데뷔 음반에는 챕터 쓰리 시절을 연상케 하는 재즈와 블루스를 바탕으로 한 음악들을 주로 수록해 놓고 있지만 <Sloth>와 <Prayer> 같은 곡들에서는 사이키델릭한 선율에 실린 스페이스 록적인 공간감을 연출하고 있어 <Solar Fire>의 장관을 예비하고 있기도 하다. 

특히 연주 곡인 <Tribute>는 블루스에 영향받은 느린 진행의 스페이스 록을 <믹 로저스(본명: Michael Oldroyd)>의 감동적인 기타 연주와 맨프레드 맨이 들려 주는 신비한 음향의 신시사이저 연주로 펼쳐내고 있어 몽환적인 감동을 듣는 이에게 안겨주고 있다. 맨프레드 맨스 어스 밴드의 명반 <Solar Fire>는 바로 이 곡에서 부터 시작되고 있는 것이다.

'추억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Budgie - Young Is A World  (0) 2013.11.25
Kiss - All For The Love Of Rock & Roll  (0) 2013.11.22
Manfred Mann's Earth Band - Tribute  (0) 2013.11.20
Poco - Don't Let It Pass By  (0) 2013.11.18
Kansas - All The World  (0) 2013.11.15
Guns N' Roses - Knockin' On Heaven's Door  (0) 2013.11.13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