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xel Rudi Pell - Into The Storm

엑셀 루디 펠 (Axel Rudi Pell) : 1988년 독일에서 결성

자니 조엘리 (Johnny Gioeli, 보컬) : 1967년 10월 5일 미국 뉴욕 출생
엑셀 루디 펠 (Axel Rudi Pell) : 1960년 6월 27일 독일 보훔(Bochum) 출생
폴커 크라우비젝 (Volker Krawczak, 베이스) :
퍼디 되른베르그 (Ferdy Doernberg, 키보드) : 1967년 6월 10일 독일 출생
바비 론디넬리 (Bobby Rondinelli, 드럼) : 1955년 7월 27일 미국 뉴욕 출생

갈래 : 헤비메탈(Heavy Metal), 스피드 메탈(Speed Metal), 파워 메탈(Power Metal)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axel-rudi-pell.de/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youtu.be/Yt3RwgLmyz8

Axel Rudi Pell - Into The Storm (2014)
1. The Inquisitorial Procedure (1:48) :
2. Tower of Lies (4:26) : ✔
3. Long Way To Go (5:32) : http://youtu.be/Xw7WTfVJGDM ✔
4. Burning Chains (5:23) :
5. When Truth Hurts (6:46) : http://youtu.be/Yt3RwgLmyz8 ✔
6. Changing Times (6:05) :
7. Touching Heaven (7:02) : http://youtu.be/Tigo16brViw ✔
8. High Above (4:49) :
9. Hey Hey My My (5:02) : ✔
10. Into The Storm (10:35) : http://youtu.be/dXQ_mqK7MUo ✔
Bonus Tracks
11. White Cats (Opus #6 Scivolare) (4:54)) :
12. Way to Mandalay (7:52)) : ✔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자니 조엘리 : 보컬
엑셀 루디 펠 : 기타, 어쿠스틱 기타
폴커 크라우비젝 : 베이스
퍼디 되른베르그 : 키보드
바비 론디넬리 : 드럼

레오노르 블로크 (Leonor Bloch) : 바이올린

표지 : 마틴 맥케나 (Martin McKenna)
사진 : 카이 호프만 (Kai Hoffmann)
제작 (Producer) : 엑셀 루디 펠

발매일 : 2014년 1월 17일(독일), 1월 20일(영국), 1월 21일(미국)

엑셀 루디 펠 이전 글 읽기 : Axel Rudi Pell - Circle Of The Oath

이름에서 부터 왠지 모를 강인함과 질주 본능이 감지되는 독일의 헤비메탈 밴드 <엑셀 루디 펠(악슬 루디 펠)>이 지난 2012년에 통산 열다섯번째 음반인 <Circle Of The Oath>를 발표한데 이어 2014년 새해 들어서 열여섯번째 음반인 <Into The Storm>을 발표하였다. 1989년에 발표했었던 솔로 프로젝트 데뷔 음반 <Wild Obsession>을 발표하면서 독일 헤비메탈 밴드 <스틸러(Steeler)>에서의 활동을 완전히 청산했었던 엑셀 루디 펠은 자신의 이름을 딴 솔로 프로젝트의 이름으로 데뷔 음반과 1991년에 두번째 음반 <Nasty Reputation>을 발표하였었다.

솔로 프로젝트답게 발표하는 음반마다 큰 폭의 구성원 변동이 있었던 두장의 음반 이후 음악의 일관성 유지를 위해 엑셀 루디 펠은 솔로 프로젝트를 밴드 형태로 전환하기로 결정하게 된다. 그리고 그렇게 해서 탄생한 첫번째 결과물이 1992년에 발표되었던 세번째 음반 <Eternal Prisoner>였다. 물론 이후로도 잦은 구성원 교체가 이어지긴 했지만 꾸준한 음반 활동과 공연 활동을 통해서 네오클래시컬 메탈(Neo-Classical Metal: 유럽 고전 음악의 주제나 연주 기법등을 가져와 헤비메탈과 접목시킨 음악)의 신흥 강자로 자리매김한 엑셀 루디 펠은 2000년 이후 구성원의 변동 없이 음반과 공연 활동을 하며 헤비메탈 팬들을 사로 잡았었다.

그런데 2012년에 발표한 <Circle Of The Oath> 음반 이후 드럼을 담당했었던 <마이크 테레나(Mike Terrana)>의 탈퇴로 엑셀 루디 펠은 참으로 오랜만에 구성원에 변동이 생기게 된다. <블랙 사바스(Black Sabbath)>와 <레인보우(Rainbow)>를 거친 <바비 론디넬리>가 마이크 테레나 대신 엑셀 루디 펠의 스틱을 쥐게 되었던 것이다. 새로운 드러머를 영입하여 분위기를 쇄신한 엑셀 루디 펠은 2013년에 새 음반의 녹음을 시작하였으며 같은 해 연말에 한장의 음반을 완성하였다.

그리고 새해가 밝아 오자 엑셀 루디 펠은 <폭풍 속으로(Into The Storm)>라는 강렬한 제목으로 새 음반을 발표하게 된다. <리치 블랙모어(Richard Blackmore)>의 열혈 팬으로 알려져 있지만 리치 블랙모어가 보여준 카리스마 넘치는 압도적인 기타 연주 대신 서정성과 안정감있는 연주, 그리고 보컬에 중점을 둔 음악이 특징인 엑셀 루디 펠은 2014년 정초에 발표된 새 음반에서도 그 같은 흐름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더불어 리치 블랙모어의 팬답게 지난 음반에서 레인보우의 <Temple of the King>을 실황 커버 곡으로 수록했었던 엑셀 루디 펠은 새 음반에서도 <블랙모어스 나이트(Blackmore's Night)>가 2003년에 발표했었던 음반 <Ghost Of A Rose>의 첫번째 트랙에 수록된 <Way to Mandalay>를 커버하여 보너스 트랙으로 수록해놓고 있다. 바로크 헤비메탈 음악으로 편곡된 <Way to Mandalay>가 흥미를 끄는 것은 <자니 조엘리>의 보컬에서 언뜻언뜻 <캔디스 나이트(Candice Night)>의 모습이 연상된다는 것이다. 

또한 조금 의외이긴 하지만 <닐 영(Neil Young)>이 자신의 밴드인 <크레이지 호스(Crazy Horse)>와 함께 1979년에 발표했었던 싱글 <Hey Hey, My My>를 원곡에 충실하면서도 좀더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노래하고 있는 커버 곡을 정규 수록 곡으로 배치해놓고도 있는데 대단히 인상적인 트랙이라고 할 수 있다. 아울러 음반에는 <Hey Hey, My My>와 보너스 트랙을 포함하여 모두 열두 곡을 수록하고 있으며 음반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달리고 달리고 살리고 살리고>식의 강력한 헤비메탈 음악이 아니라 진한 서정성을 담보로 한 헤비메탈 음악을 그 특징으로 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는 제목에서 연상되는 아픔이 음악으로 그대로 연결되는 듯한 압도적인 록 발라드 <When Truth Hurts>를 비롯하여 <Long Way To Go>와 <Touching Heaven>, 그리고 음반의 타이틀 곡이자 서사시인 <Into The Storm>에서 오롯이 느껴볼 수 있다. 헤비메탈 음악에서만 느껴볼 수 있는 특유의 장중함과 선명하고 안정감있는 기타 연주가 유려하게 흐르는 가운데 진한 서정을 담은 헤비메탈 음악을 들려 주고 있는 것이다. 물론 헤비메탈 특유의 강렬한 리프가 생생하게 와닿는 <Tower Of Lies>와 <Burning Chains> 같은 곡들을 통해서는 헤비메탈 특유의 질주감과 쾌감을 느껴볼 수 있기도 하다.

'새로 나온 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Within Temptation - Hydra  (2) 2014.02.20
Primal Fear - Delivering The Black  (2) 2014.02.13
Axel Rudi Pell - Into The Storm  (0) 2014.01.23
2013년에 발매된 음반들 Part 2  (0) 2014.01.02
2013년에 발매된 음반들 Part 1  (0) 2013.12.31
Chris Norman - There And Back  (0) 2013.11.26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