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ntle Giant - Gentle Giant

젠틀 자이언트 (Gentle Giant) : 1970년 영국에서 결성

데릭 셜먼 (Derek Shulman, 보컬) : 1947년 2월 11일 스코틀랜드 글래스고(Glasgow) 출생
게리 그린 (Gary Green, 기타) : 1950년 11월 20일 영국 런던 출생
레이 셜먼 (Ray Shulman, 베이스) : 1949년 12월 8일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출생
필 셜먼 (Phil Shulman, 색소폰) : 1937년 8월 27일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출생
케리 미니어 (Kerry Minnear, 키보드) : 1948년 1월 2일 영국 도싯주 샤프츠베리(Shaftesbury) 출생
마틴 스미스 (Martin Smith, 드럼) : 1946년 12월 17일 영국 출생, 1997년 3월 2일 사망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아트 록(Art 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blazemonger.com/GG/Gentle_Giant_Home_Page
공식 에스앤에스(SNS) : https://www.facebook.com/pages/GENTLE-GIANT/121160188790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s://youtu.be/6ZqsIe6TpKA

Gentle Giant - Gentle Giant (1970)
1. Giant (6:22) : https://youtu.be/HBqyv6MdP0w
2. Funny Ways (4:21) : https://youtu.be/Oq4b3nMsyyE
3. Alucard (6:00) : https://youtu.be/GQlB6bDKqjE
4. Isn't It Quiet And Cold? (3:51) : https://youtu.be/6ZqsIe6TpKA
5. Nothing At All (9:08) : https://youtu.be/XqaLwwqgvc0
6. Why Not (5:31) : https://youtu.be/YR19Dart8GY
7. The Queen (1:40) : https://youtu.be/WdF7htHoTPk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데릭 셜먼 : 리드, 보컬, 백보컬, 베이스
게리 그린 : 리드 기타, 12현 기타
레이 셜먼 " 베이스, 바이올린, 기타, 타악기, 백보컬
필 셜먼 : 색소폰, 트럼펫, 리코더, 리드 보컬, 백보컬
케리 미니어 :  키보드, 베이스, 첼로, 리드 보컬, 백보컬, 타악기
마틴 스미스 : 드럼, 타악기

클레어 데니즈 (Claire Deniz) : 첼로(Isn't It Quiet And Cold?)
폴 코쉬 (Paul Cosh ) 테너호른(Tenor Horn, 1번 트랙)

표지 : 조지 언더우드 (George Underwood)
제작 : 토니 비스콘티 (Tony Visconti)
발매일 : 1970년 11월 27일

많은 화제를 낳으며 얼마전에 '시즌 1'을 종영한 케이블 텔레비전의 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와 역시 많은 화제를 뿌리며 현재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공중파 텔레비전의 프로그램 <복면가왕>을 보다 보면 한가지 공통점이 있다. 다름아닌 고음대결이다. 프로그램을 보다 보면 출연자들이 어디서 돌고래 한마리가 툭 튀어 나온듯 한 목소리로 고음 대결을 펼치곤 하는데 이를 지켜보는 시청자들은 그저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게 마련이다.

그런데 문제는 '놀랍다'는 감정이 항상 '감동적이다'라는 감정으로는 이어지지가 않고 있다는 것이다. 노래로 살아남기 위한 대결에서 엄청난 고음을 자랑하는 것은 분명 어느 정도 안정적인 방편이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노래를 듣는 사람들의 입장에서는 고음역대에서 파닥거리며 노니는 목소리에서 놀라운 기교는 느낄수 있을지언정 감성을 자극하는 진한 감동을 전달 받는 것이 어렵기 때문이다.

기교보다는 감정 전달에 더욱 호의적인 사람들의 심리가 여기에서도 작용하는 것이다. 물론 그동안 몰랐던 혹은 알고 싶지도 않았던 아이돌들이 막상 뚜껑을 열고 보니 뜻밖에도 놀라운 가창 실력을 겸비하고 있다는 것과 우리 주변에서 함께 숨쉬며 살아가가고 있지만 잘 드러나지 않았던 일반인 고수들의 가창 실력도 상당한 수준에 도달해 있다는 것이 그러한 고음대결을 지켜보면서 얻은 소소한 즐거움이기는 하다.

그렇다면 목소리가 아닌 연주 방식에서 있어서 그 기교가 절정에 도달해 있는 어떤 밴드가 있다면 그들은 대중들로 부터 어떤 반응을 얻게 될까? 목소리와 다르게 '경이로운 연주 능력'이라는 표현이 적절할 정도로 뛰어난 연주 실력을 자랑한다면 그 밴드는 사람들로 부터 엄청난 호응을 얻게 되는 것 일까? 영국에서 1970년에 결성된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 <젠틀 자이언트>의 예로 보면 고음대결의 결과와 마찬가지로 결코 그렇지가 않다.

평론가나 '매니아'라고 표현하는 일부 애호가들에게는 극찬을 받고 있지만 대중들로 부터는 큰 호응을 받지 못하고 있으며 심지어는 거의 외면받고 있는 것이 바로 젠틀 자이언의 음악이기 때문이다. 젠틀 자이언트의 음악적 특징은 복잡하고 정교한 구성과 변박, 그리고 클래식의 실내악적인 요소와 고전적인 서정성 등을 모조리 우겨 넣은 상태에서 구성원들의 완벽한 호흡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는 점이다.

하지만 그러다 보니 젠틀 자이언트의 음악은 복잡해질 수 밖에 없었고 '대충'과 '허술함'이라는 개념은 밴드의 음악에 아예 존재하고 있지 않은 것이다. 때문에 이런 이유로 구성원들의 연주 능력 또한 상당한 수준에 도달해 있는 것이 바로 젠틀 자이언트이다. 그리고 이런 특징들은 곧 젠틀 자이언트의 음악이 프리재즈적인 형식미를 지향하는 동시에 일반적인 록 음악과는 그 궤를 달리한다는 이야기로 이어지며 이는 프로그레시브 록계에서 '머리 아픈' 독창적인 음악의 대명사가 바로 젠틀 자이언트라는 쪽으로 이어지고 있다.

1966년에 셜먼 삼형제(필, 레이, 데릭)에 의해서 결성된 <사이먼 듀프리 앤 더 빅 사운드(Simon Dupree and the Big Sound)>는 1969년 까지 리듬 앤 블루스와 소울 음악 등을 담은 아홉장의 싱글을 발표하면서 활동하다가 1969년에 해산을 하게 된다. 그리고 이듬해인 1970년 2월에 삼형제가 중심이 되어 새로운 밴드를 결성하게 되는데 이 밴드가 바로 젠틀 자이언트였다. 젠틀 자이언트는 결성 후 버티고(Vertigo)와 계약하고 1970년 11월 27일에 역사적인 데뷔 음반을 발표하게 된다.

앞서 말한 음악적 특징들이 농축된 독특한 구조의 음반을 발표하면서 자신들만의 독창적인 음악세계를 구축한 것이다. 실내악 풍의 무겁고 어두운 연주와 복잡한 구성 그리고 정교한 하모니 등이 앙상블이라는 단어를 저절로 생각나게 하는 <Funny Ways>와 드라큘라의 철자를 거꾸로 하여 제목으로 하고 있는 <Alucard>의 처절함과 괴기스러움이 그렇고 바이올린과 첼로가 어두운 그림자를 드리우는 것으로 시작하여 감탄을 자아내는 조화로 이어지는 <Isn't It Quiet And Cold?>와 너무도 아름다운 도입부를 가지고 있으며 환상적인 드럼 솔로가 일품인 <Nothing At All>이 그렇다.

젠틀 자이언트의 데뷔 음반 표지를 보면 대머리 털보의 모습으로 등장한 거인의 손바닥 위에서 앙증맞은 자세를 취하고 있는 구성원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이는 젠틀 자이언트의 데뷔 음반이 거인전설이라는 환상문학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는 것과 밴드의 태생이 환상문학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다는 점과 일맥상통한다. 그리고 짐작이긴 하지만 표지에 거인을 등장시킴으로써 젠틀 자이언트는 자신들의 음악을 듣게 될 이들이 거인과 같은 무게감을 음악에서 느끼기를 바랬을지도 모르겠다. (평점 : ♩♩♩♪)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Gravy Train - (A Ballad Of) A Peaceful Man  (0) 2015.06.02
Overkill - White Devil Armory  (0) 2015.05.26
Gentle Giant - Gentle Giant  (0) 2015.05.19
SFF ‎- Symphonic Pictures  (0) 2015.05.12
Night Ranger - High Road  (0) 2015.05.05
The Alan Parsons Project - I Robot  (0) 2015.04.28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