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ata Forneria Marconi - Photos Of Ghosts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 (Premiata Forneria Marconi) : 1970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결성

플라비오 프레몰리 (Flavio Premoli, 보컬, 키보드) : 1949년 이탈리아 바레세주(Varese) 출생
마우로 파가니 (Mauro Pagani, 바이올린) : 1946년 2월 5일 이탈리아 롬바르디아주 끼아리 출생
프랑코 무시다 (Franco Mussida, 기타) : 1947년 3월 21일 이탈리아 밀라노(Milan) 출생
조르지오 피아자 (Giorgio Piazza, 베이스) : ?
프란츠 디 쵸쵸 (Franz Di Ciocio, 드럼) : ?

갈래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아트 록(Art Rock), 심포닉 록(Symphonic Rock)
발자취 : 1970년 결성 ~ 2016년 현재 활동 중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pfmworld.com/
공식 에스앤에스(SNS) : https://www.facebook.com/premiataforneriamarconiofficial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s://youtu.be/v9qHEPLPLpo

Premiata Forneria Marconi - Photos Of Ghosts (1973)
1. River Of Life (Appena Un Po) (6:59) : https://youtu.be/WvUuhqBpycE
2. Celebration (È Festa) (3:52) : https://youtu.be/erOcHXaIZhA
3. Photos Of Ghosts (Per Un Amico) (5:21) : https://youtu.be/cLxv_6FRPdM
4. Old Rain (3:41) : https://youtu.be/wyFcfBIYJaM
5. The Banquet (Il Banchetto) (8:34) : https://youtu.be/v9qHEPLPLpo
6. Mr. 9 'Till 5 (Generale) (4:09) : https://youtu.be/cJi2MEnZT8Y
7. Promenade The Puzzle (Geranio) (7:30) : https://youtu.be/OeRvbMkzk7o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플라비오 프레몰리 : 보컬, 키보드
마우로 파가니 : 바이올린, 우드윈드(Woodwind)
프랑코 무시다 : 기타, 보컬
조르지오 피아자 : 베이스
프란츠 디 쵸쵸 : 드럼, 보컬

표지 삽화 : 줄리아 프라이어 (Julia Fryer)
표지 도안 : 닉 다크 (Nick Darke)
사진 촬영 : 앤젤라 윌리엄스 (Angela Williams)
제작 (Producer) : 클라우디오 파비(Claudio Fabi), 피터 신필드(Peter Sinfield), PFM
발매일 : 1973년 10월
참고 사항 : 1번, 3번, 5번, 6번, 7번 트랙(2집), 2번 트랙(1집), 4번 트랙(신곡)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 이전 글 읽기 : Premiata Forneria Marconi - Per Un Amico

<그날> 부터였다. 아득한 과거의 어느날 지구는 대홍수로 뒤덮였다. 퇴폐와 타락으로 일관하던 최초의 인류들에게 내려진 신의 심판이었다. 하지만 신은 모든 인류를 심판한 것이 아니었다. 의인이자 당대에 완전한 자였으며 하나님과 동행했던 <노아>에게 일러 거대한 <방주>를 제작토록 했던 것이다. 그리고 완성된 방주에는 노아와 세 명의 아들 그리고 그 며느리들이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동물들의 암수 한 쌍씩과 함께 승선하게 된다.

이처럼 노아의 일가가 동물들과 함께 방주에 승선한 이후에는 잘 알려져 있듯이 40일간 밤낮으로 비가 내려 인류 전체가 물에 빠져 죽는 일이 발생하였다. 신의 심판이 대홍수로 내려진 것이다. 40일 후 비는 그쳤지만 여전히 지구는 대홍수로 인한 물에 잠겨 있었다. 그 같은 상황이 장장 백오십일간이나 지속되었다고 하니 지구를 뒤덮은 물의 양은 상상조차 하기 힘들다.

하여튼 150일 후 물이 모두 빠지자 땅에 내려선 노아와 그 일가는 신에게 제사를 지내게 된다. 그때 나타난 신은 무지개를 보여주면서 다시는 세상을 홍수로 파괴하지 않겠다고 약속하고 노아의 세 아들들에게 번성하여 땅에 충만하라고 명하게 된다. 그리고 그로 부터 수세기 후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번성한 인류는 또 다른 도전에 나서게 된다. 높고 거대한 탑을 쌓아 하늘에 닿으려고 시도했던 것이다.

바로 바벨탑 건설의 시작이었다. 하지만 바벨탑은 완성되지 못했다. 인간들의 불순하고 오만한 행동에 화가난 신이 본래 하나였던 언어를 여럿으로 분리하는 저주를 내렸던 것이다. 결국 그날 이후 혼란과 대립 속에서 바벨탑 건설은 중지되었고 사람들은 불신과 오해를 간직한 채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사람들과 함께 세계 각지로 뿔뿔이 흩어지게 된다.

바로 그날 신이 내린 저주 때문에 지구촌을 구성하는 인류들은 지역에 따라서 각기 서로 다른 언어를 사용하며 살아가게 된 것이다. 그러다 보니 음악을 연주하는 밴드나 가수의 경우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언어로 노래하지 않으면 자신들의 이름을 전세계에 알릴 기회가 적을 수밖에 없었다. 아무래도 영어를 사용하는 인류가 상대적으로 많은 지구촌에서 영어 이외의 언어로 노래하는 가수나 밴드가 세계적인 지명도를 얻기란 사실상 힘들기 때문이다.

이런 이유로 1970년에 결성된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프로그레시브 록 밴드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는 통산 세 번째 음반을 제작하면서 전격적으로 영어 가사를 도입하기에 이른다. 앞선 두 장의 명반들을 통해서 이탈리어로 노래했던 밴드가 세계 시장 진출을 모색하기 위해 선택한 결과였다. 그리고 그 결과는 대성공이었다. 이탈이아 밴드 최초로 미국의 빌보드 앨범 차트에 진입하여 180위 까지 진출한 것이다. 물론 그렇게 되기 까지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Emerson, Lake & Palmer)>의 <그렉 레이크(Greg Lake)>가 상당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이탈리아를 여행하던 그렉 레이크가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의 존재를 알게 되어 에머슨 레이크 앤 파머가 설립한 맨티코어 음반사(Manticore Records)와의 음반 계약을 추진한 것이다. 그리고 <킹 크림슨(King Crimson)>의 <피터 신필드>로 하여금 영어 가사를 담당하게 하여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의 세 번째 음반이 제작되었다. 참고로 1973년 10월에 미국에서 발표된 밴드의 세 번째 음반 <Photos Of Ghosts>는 신곡으로 구성된 음반이 아니었다.

데뷔 음반에서 한 곡(È Festa)을 선곡하고 두 번째 음반에서 다섯 곡을 선곡하여 새로 연주하고 녹음하면서 영어 가사를 도입한 것이다. 물론 <Old Rain>이라는 제목을 가진 재즈풍의 연주곡이자 신곡이 한 곡 포함되기는 했지만 전체적으로 세 번째 음반은 프레미아타 포르네리아 마르코니가 1972년 11월에 발표한 두 번째 음반 <Per Un Amico>의 재조합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그 재조합이 심상치 않다.

세계 시장을 겨냥한 작품답게 그동안 밴드가 응축한 모든 음악적 시도를 거의 완벽하게 세 번째 음반을 통해서 풀어내고 있는 것이다. 이는 전형적이면서 고전적인 아름다움으로 무장한 채 대규모의 심포닉 록을 들려주는 <River Of Life>를 비롯하여 키보드와 기타 그리고 플루트 등이 강력한 조화를 이루는 <Celebration>과 같은 곡들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물론 이탈리아 특유의 시적 낭만으로 가득 채워진 <Promenade The Puzzle>과 두 번째 음반에서는 다른 곡들에 조금 가려진 면이 없지 않은 <The Banquet>의 다채롭고 극적인 구성과 연주는 가히 압권이라 할만하다. (평점 : ♩♩♩♩)

'음반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Genesis - Selling England By The Pound  (0) 2016.11.22
Procession - Frontiera  (0) 2016.11.15
Premiata Forneria Marconi - Photos Of Ghosts  (0) 2016.11.08
Ramses - La Leyla  (0) 2016.11.01
Delirium - III (Viaggio Negli Arcipelaghi Del Tempo)  (0) 2016.10.25
Gentle Soul - Gentle Soul  (0) 2016.10.18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