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ria Gaynor - I Will Survive

앞면뒷면

1970년대 중반 도나 섬머(Donna Summmer)와 함께 디스코의 여왕 자리를 놓고 치열한 쟁탈전을 벌였던 글로리아 게이너(본명 : Gloria Fowles)는 1949년 9월 7일, 미국 뉴저지 주(New Jersey) 뉴어크(Newark)에서 출생했다. 어린 시절 부터 음악에 관심을 가졌던 글로리아는 사라 본(Sarah Vaughan)이나 냇 킹 콜(Nat King Cole)등의 음악을 들으며 가수로써의 꿈을 키우며 성장하였다.

고교 졸업 후 경리직원으로 취직하여 일을 하다가 캐나다로 훌쩍 날아가 밴드에 가입하여 음악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하지만 캐나다에서의 생활은 오래 지속되지 못했고 뉴저지로 돌아온 글로리아는 어느 날 밤 Soul Satisfiers 라는 이름의 재즈 팝 밴드와 함께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게 되는 기회를 잡게 된다.

이때의 인연으로 글로리아와 밴드는 1년 조금 넘는 기간 동안 함께 공연을 하며 호흡을 맞추게 된다. 글로리아가 열아홉이 되던 해인 1968년에는 처음으로 음반 계약을 맺고 싱글 음반을 발표하기도 하였으나 별다른 주목을 받지는 못하였다.

Soul Satisfiers 와 헤어진 글로리아는 뉴욕으로 옮겨와 자신의 밴드를 이끌고 클럽 무대를 순회하며 음악 활동을 이어가게 되고 1973년에는 MGM Records 와 계약하여 메이저 데뷔 싱글 음반 Honey Bee 를 발표하여 디스코 클럽들을 중심으로 상당한 인기를 얻게 된다. 1975년에는 음반 Never Can Say Goodbye 를 발표하여 디스코 아티스트로 자리 매김 하게 되는데, 미 전역에서 활동하는 디스코 클럽의 DJ 들의 단체인 'DJ 연합'이 자체 심사하여 선정한 디스코의 여왕에 선정되는 영예를 함께 누리게 된다.

이 음반의 타이틀 곡인 Never Can Say Goodbye 는 잭슨 파이브(Jackson 5)가 불렀던 곡을 디스코 풍으로 리메이크한 것으로 빌보드 차트에 새롭게 신설된 'Disco Action Charts'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였고 싱글 차트에서는 4위까지 진출하는 성공을 거두었다.

1979년에는 앨범 Love Tracks 를 발매하여 수록 곡인 I Will Survive 를 빌보드 싱글 차트 정상에 처음으로 올려 놓게 되며 1980년에 열린 그래미 시상식(Grammy Award)에서 최우수 디스코 레코딩(Best Disco Recording) 부분 수상을 하게 된다. I Will Survive 는 한국에서 '진주'라는 가수에 의해 난 괜찮아 라는 곡으로 번안되어 불려지며 많은 사랑을 받기도 하였다.


 

'추억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Led Zeppelin - Stairway To Heaven  (0) 2009.08.10
Blondie - Call Me  (0) 2009.08.05
Gloria Gaynor - I Will Survive  (0) 2009.08.04
Black Sabbath - She's Gone  (2) 2009.08.03
The Carpenters - Top Of The World  (0) 2009.08.01
City - Am Fenster  (2) 2009.07.24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