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kken - Alone Again

앞면
뒷면


미국 L.A 에서 결성된 그룹 Dokken 은 1980년대 Pop Metal 의 부흥기 시절 큰 인기를 누리던 밴드였다. Dokken 의 출발점이 되었던 그룹은 1970년대 말에 Don Dokken (보컬), George Lynch (기타) 와 Mick Brown (드럼)으로 구성된 The Boyz 란 이름의 밴드였다.

Scorpions가 슈퍼 헤비메탈 그룹으로의 도약을 이루게 되는 Blackout 음반의 백보컬 녹음 참가를 위해 1981년에 독일로 날아 갔던 Don Dokken 은 Scorpions 의 프로듀서였던 Dieter Dierks 에게 재능을 인정받아 독일의 Carerre 레코드사와 계약하고 1983년에 Dokken 이라는 그룹 이름으로 대망의 데뷔 앨범 Breaking the Chains 를 발표하게 된다. 

음반 발표후 곧장 이어진 독일 공연을 마감하고 그룹은 Elektra 레코드사와 계약하게 된다. 이후 Jeff Pilson을 정식 베이스 주자로 영입하여 1984년에 두번째 음반 Tooth and Nail 을 발표한다. 이 음반엔 국내에서 대단히 사랑받은 메탈 발라드 Alone Again 이 수록되어 있다.

'추억과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 시절, 그 노래 (Damn Yankees)  (0) 2009.03.17
그 시절, 그 노래 (Air Supply)  (0) 2009.03.16
그 시절, 그 노래 (Dokken)  (2) 2009.03.14
그 시절, 그 노래 (A-Ha)  (0) 2009.03.13
그 시절, 그 노래 (Bananarama)  (0) 2009.03.12
그 시절, 그 노래 (Bee Gees)  (0) 2009.03.11
Posted by 까만자전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명 2010.03.23 0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곡도 참으로 좋아했지요..
    귀가 즐겁습니다.